본문 바로가기
Travel story/2006 HongKong

백만불짜리 야경...

by 애쉬™ 2006. 12. 21.

왜 백만불 짜리 인가.....물어보았습니다.

홍콩의 경치를 위해...퇴근뒤에도....하루종일 24시간동안

이 강 주변 건물들은 불을 켜야 한다네요....

그렇게 야경을 유지하는데 백만불이 든다고 합니다...

하여튼..그 야경...

홍콩 여행을 다 마치고,,공항으로 가기전....잠깐 담아보았습니다.

제가 홍콩에는 이틀밤을 보내었는데..

첫날은 비가 와서,

그리고 이 날은 삼각대가 있음에도 시간이 없어서, 배를 타고

이동하면서 찍을수 밖에 없었네요...

많이 흔들리고, 삐딱한 사진이라도 귀엽게 봐 주세요~^^















::: 2006년 대우건설 사진동호회 홍콩출사....:::

::: Canon EOS-1D & Sigma 15-30mm EX :::

F4 : 流星雨

溫柔的星空 應該讓ni感動
wen rou de xing kong ying gai rang ni gan dong
별들이 총총한 따스한 하늘은 그댈 감동시키겠죠


我在ni身後 爲ni佈置一片天空
wo zai ni shen hou wei ni bu zhi yi pian tian kong
난 그대 뒤에서 그댈위한 한조각의 하늘을 만들거예요


不准ni難過 替ni擺平寂寞
bu zhun ni nan guo ti ni bai ping ji mo
그댈 힘들게 하지 않을거예요.. 그대의 외로움은 내가 대신할께요


夢想的重量 全部都交給我
meng xiang de zhong liang quan bu dou jiao gei wo
힘든 생각들은 모두 나에게 주세요

牽ni手 gen著我走 風再大又zen樣 
qian ni shou gen zhe wo zou feng zai da you zen yang
그대와 손잡고 함께 갈께요... 힘든 풍파가 분다하여도 또 어때요


ni有了我 再也不會迷路方向
ni you le wo zai ye bu hui mi lu fang xiang
그대에게 내가 있잖아요... 다시는 헤매이지 않을거예요

*陪ni去看流星雨落在這地球上
pei ni qu kan liu xing yu luo zai zhe di qiu shang
그대와 함께 쏟아지는 유성우를 보러갔을때

讓ni的淚落在我肩膀
rang ni de lei luo zai wo jian pang
그대의 눈물은 나의 어깨로 떨어졌죠


要ni相信我的愛只肯爲ni勇敢
yao ni xiang xin wo de ai zhi ken wei ni yong gan
그대만을 위한 용감한 나의 사랑을 믿어준다면


ni會看見幸福的所在
ni hui kan jian xing fe de suo zai
그대는 행복한 그곳을 볼수 있을 거예요 *

傷感若太多 心diu給我保護
shang gan ruo tai duo xin diu gei wo bao hu
슬픔이 너무나도 크다면 내가 지켜줄께요... 그대 맘을 열어요


疲倦的煙火 我會替ni都gan走
pi juan de yan huo wo hui ti ni dou gan zou
그댈 슬프게 하는 그 연기들 모두 사라지게 할께요

燦爛的言語 只能點綴感情
can lan de yan yu zhi neng dian zhui gan qing
화려한 말들은 단지 겉치레에 지나지 않아요


如果我沈默 因爲我眞的愛ni
ru guo wo chen mo yin wei wo zhen de ai ni

내가 침묵하고 있다면 그건 그댈 진정 사랑하기 때문이겠죠

牽ni手 gen著我走 風再大又zen樣

qian ni shou gen zhe wo zou feng zai da you zen yang
그대와 손잡고 함께 갈께요... 힘든 풍파가 분다하여도 또 어때요

ni有了我 再也不會迷路方向
ni you le wo zai ye bu hui mi lu fang xiang
그대에게 내가 있잖아요... 다시는 헤매이지 않을거예요

*

雨和雲漸漸散開 灑下一片溫暖
yu he yun jian jian san kai sa xia yi pian wen nuan
비, 구름이 천천히 걷히고 따스한 빛이 비춰지면


我要分享ni眼中的淚光
wo yao fen xiang ni yan zhong de lei guang
난 그대 눈속 눈물의 빛을 함께 할거예요

*

*

ni會看見 幸福的所在
ni hui kan jian xing fu de suo zai
그대는 행복한 그곳을 볼수 있을 거예요......



'Travel story > 2006 HongKong'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듀 홍콩!!  (59) 2006.12.31
Peak Tram  (38) 2006.11.28
홍콩 - 미션파크!  (26) 2006.07.16
홍콩 - 미션파크에서의 나...  (42) 2006.07.06
홍콩의 아침 풍경..  (21) 2006.06.04
디즈니랜드 - 정글숲 식당에서....  (29) 2006.05.10
디즈니랜드 - 정글숲 식당에서...  (2) 2006.05.10
홍콩 첫째날 마지막 사진~^^  (6) 2006.04.19
홍콩의 밤거리...  (20) 2006.04.19

댓글42

  • 이전 댓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