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hoto by ASH/Film

somewhere over the rainbow

by 애쉬™ 2007. 11. 30.

.

.

.

.

.





.

.

.

다들 잘 계시나요?

연말이라 바쁘시죠?

저만 바쁜줄 알았는데..제 주변에 사진 찍는 분들도 다들 사진을 멀리 하고

계신것 같더라구요...^^

저역시....이번주에는 최고로 빨리 퇴근한 시간이

새벽 2시일만큼...정신없는 매일매일 지내고 있답니다.

바쁠수록 ..정신없을수록...

이상향을 꿈꾸게 되는게 사람맘일까요?

이 고난의 11월말~12월말 이 지나면 좀 더 나은 일들이

제 앞에 기다리고 있을거라 생각하면서..

여유있는 날들이 올거라고...생각하면서..

또 하루하루 보내는 것 같습니다.

그러고 보니 포토샾 열어본지가 몇주가 지난듯^^

다시 연락드릴때까지 다들 화이팅입니다!!

.

.

.

.

.

:::: 멋졌던 가을 어느날 사무실에서..::::

::: Ricoh Gr1s & 오토오토200 & FDI scan :::



Eva_Cassidy-Somewhere_over_the_Rainbow

Somewhere over the rainbow, Way up high
저 높은 곳 무지개 너머 어딘가엔
And the dreams that you dream of
Once in a lullaby.
자장가에서 한번 들었던 곳이 있어요

Somewhere over the rainbow, Bluebirds fly.
저 무지개 너머 어딘가엔 파랑새가 날아 다녀요

And the dreams that you dream of Dreams really do come true.
그리고 그곳은 상상하는 꿈들이이루어지는 곳이에요

Someday I'll wish upon a star
언젠가 난 별님에게 소원을 빌거에요
And wake up where the clouds are far behind me.

그럼 저 밑으로 구름이 보이는 곳에서 잠을 깨겠지요
Where troubles melt like lemon drops

거기에선 고통이 레몬즙처럼 녹아 내릴거구요
High above the chimney tops

굴뚝 꼭대기 저 위에 있는

That's where you'll find me.

나를 보게 될거에요

Somewhere over the rainbow, Bluebirds fly.
무지개 너머 어딘가에는 파랑새가 날아 다녀요
And the dreams that you dare to,

그리고 감히 상상할 수 없는 꿈이 있는데
oh why, oh why can't I?

왜 나는 날지 못할까요?

well, I see trees of green and red roses too
나무들과 붉은 장미들이 보이네요
I watch them bloom for me and for you

당신과 나를 위해 만발한거 같아요
And I think to myself what a wonderful world.

이래서 세상은 정말 아름다운거 같아요

I see skies of blue and I see clouds of white
푸른 하늘과 하얀 구름이 보이네요
And the bright blessed days I like the dark

밝게 축복받은 낮과 잘자라고 말하는 밤

And I think to myself what a wonderful world.
이래서 세상은 아름다운가 봐요

The colors of a rainbow so pretty in the sky
하늘에 펼쳐진 아름다운 무지개의 색이
Are also on the faces of people passing by

지나가는 사람들의 얼굴에서도 보이네요
I see friends shaking hands sayin' how do you do

친구들은 손을 흔들며 "잘 지내지?"라고 묻네요
They're really sayin' I, I love you.

그들은 진정으로는 "당신을 사랑해요"라고 말하는 거에요


I hear babies cry and I watch them grow
아기들이 우는 소리를 듣고 그 아이들이 자라는 것도 봐요
They'll learn much more than we'll know

그들은 내가 알아온 것 이상으로 배울 것이고
And I think to myself what a wonderful world

그래서 난 세상이 정말 아름답다고 생각해요

Someday I'll wish upon a star
언젠가 난 별님에게 소원을 빌거에요
Wake up where the clouds are far behind me.

그럼 저 밑으로 구름이 보이는 곳에서 잠을 깨겠지요
Where troubles melt like lemon drops

거기에선 고통이 레몬즙처럼 녹아 내릴거구요
High above the chimney tops

굴뚝 꼭대기 저 위에 있는

That's where you'll find me.

나를 보게 될거에요

Somewhere over the rainbow, Way up high.
저 높은 곳 무지개 너머 어딘가엔
And the dreams that you dare to,

감히 상상할 수 없는 꿈이 있는데
why, oh why can't I?

왜 나는 날지 못할까요?

'Photo by ASH > Film'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삼청동을 걷다.  (19) 2008.10.03
인사동을 걷다...  (16) 2008.10.02
흑백으로 담은 가족모습..  (22) 2008.09.23
필름을 사다...  (7) 2008.09.23
간만에 스캔한 제 모습!  (15) 2007.11.22
4개월전.... 필름속의 사진들..  (37) 2007.10.09
책읽는 남자 애쉬..  (55) 2007.07.03
비오는 거리...  (30) 2007.07.03
영통 청명 단오제..  (44) 2007.06.21

댓글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