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ravel story/2007 India

사르나트에서 만난 아이들...

by 애쉬™ 2009. 7. 2.



참 다이나믹한 표정의 소녀.....

네, 이렇게 밝은 표정의 소녀를 만난것은.... 사르나트의 녹야원 근처 마을에서였습니다.













사르나트의 유일한 우리절인 "녹야원"에서 나와서 다시 바라나시로 가려던 길....

보시다시피 인도의 일반 거리 모습은 다소 황량합니다.  군데 군데 짓다말은 건축물들....








그런 길에서 담을 뛰어놀며 놀던 꼬마들을 만났습니다.

꼬마들을 보면서 다가가니...이녀석들..겁도 없고. 절 보고 이렇게 빙그레 웃기 시작하더군요~

내가 만만하게 보여? 아님..이 오라버니가 멋져서?ㅋ










해 맑게 웃는 소녀들....네..머리가 짧아서 그렇지...드레스 를 입은게....여자 맞습니다~^^












일행들이 사진 찍어주고, LCD로 본인 모습들 찍힌거 보여주니 너무 신기해하고 재밌어 하는 아이들... 

점점 모여들기 시작합니다^^

우리가 먼저 거리를 두면 아이들이 다가올리 없겠지만, 우리가 먼저 웃으며 다가가서 손을 내미니깐.. 맘을 푹~열어버린 꼬마들....












자자, Come on, Come on~   Look at this Camera~.....자~~ one, two, three!!!

한국말 영어 섞어가며 얘들에게 말합니다.

쿨럭,,,, 이녀석...사진 찍히는 사람들의 고질병...셋에 눈감기!--;;;  그래도 오히려 더 느낌 있게 나왔네요^^













자! 한장 더~ ㅋ  이번에는 어디보고 있는거야! 파마머리 소녀!!!!!!

짧은 만남이었지만, 그리고 우리 입장에서는 가난하게 사는 꼬마들이었지만,

그들의 순수한 웃음, 커다란 눈을 바라보며, 이 아이들에게는 희망이 있구나~..

자라나서도 그 웃음, 희망 잃지 않았으면 좋겠다..라는 생각을 하고 나왔네요^^








그런 제 생각을 알듯이 아이들도 반갑게 손을 흔듭니다.

오잉? 분명 기억에는 많은 아이들이 소리치며 잘 가라고 했는데.... 이사진에는 2명...쿨럭...




네, 암튼...사진으로는 알 수 없는 부분이 많다고 납득하세요~ㅋㅋ


짧은 사르나트 여행을 마치고 다시 바라나시로 향합니다.


::: 인도/사르나트 :::

::: Canon EOS-1Ds Mark II & Canon EF 16-35mm F2.8L :::







댓글40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7.02 15:47

    아이들의 천진난만한 표정이 너무나 좋습니다.
    답글

  • BlogIcon latte 2009.07.02 15:51

    아무리 힘든 빈민가라도 아이들의 웃는 눈속에서 약간이나마 희망이 보이는듯해요-
    참 기분이 좋아집니다-^^
    답글

  • 아이들의 조잘 대는 소리가 여기까지 들리는것 같군요. 어디나 아이들은 희망 입니다^^
    답글

    • BlogIcon 애쉬™ 2009.07.02 18:45 신고

      ^^ 맞습니다. 인도를 다니다보면 별 사람 다 보게 되고, 참 더럽다, 게으르다..생각을 많이 합니다만, 아이들 보면 그래도 이 나라는 희망이 많구나..하는 생각 했더랍니다.

  • BlogIcon alice 2009.07.02 16:47

    아, 저도 아이들의 미소를 찍고 싶어요-
    참 예쁘네요 :)
    답글

    • BlogIcon 애쉬™ 2009.07.02 18:46 신고

      감사합니다. 외국나가면 우리나라랑 다르게(?) 순수함이 보이는 아이들 찍는 재미가 솔솔하답니다.

  • BlogIcon 쭌's 2009.07.02 17:25

    에쉬님의 사진에 행복이 숨어있어서 그런지 눈이 너무 조아라 합니다 ^^*
    답글

    • BlogIcon 애쉬™ 2009.07.02 18:51 신고

      ^^ 감사합니다. 아이들의 행복이 눈에 보이신 거겠죠?^^
      저야 그저 그런 아이들 바라보며 흐뭇해 한거구요~

  • BlogIcon MindEater™ 2009.07.02 18:31 신고

    저아이들 정말 정말 행복하게 자랐으면 좋겠습니다.
    답글

    • BlogIcon 애쉬™ 2009.07.02 18:54 신고

      그러게요...저기는 한집에 애들 4~5명은 기본이더라구요.. 그만큼 혜택이나 사랑을 못 받고 크기 일수죠..
      환경이 열악해서 병에 잘 걸리기도 하구요..잘 클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 BlogIcon 작은소망 2009.07.02 18:56

    정말로 어느 나라나 아이들의 미소는 천진난만하고 좋은거 같습니다. ^^
    정말로 아무 걱정없이 무럭무럭 자랐음 좋겠네요..
    답글

    • BlogIcon 애쉬™ 2009.07.03 07:56 신고

      ^^ 아이들의 고통받지 않고 밝게 자라날 수 있는 세상..
      갑자기 古마이클잭슨의 Heal the world 가 생각나는군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7.02 20:19

    그곳에 있는 인도인과 이곳에 있는 인도인이 왜 다르게 보일까요...
    답글

    • BlogIcon 애쉬™ 2009.07.03 07:57 신고

      호주에 나와 있는 인도인은 그래도 잘 사는 인도인이죠~
      현지에서 이렇게 사시는 분들은 어렵게 겨우겨우 살아가시는 분들이고, 빈부차가 큰 나라입니다...사람이 무지하게 많다보니깐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7.02 21:11

    아이들 미소가 정말 천사같고 순수하네요..^ ^
    저런 곳에 있으면 정말 사람사는 재미가 있을 듯 하네요.
    답글

    • BlogIcon 애쉬™ 2009.07.04 10:57 신고

      맞습니다. 사는재미는 ...이렇게 컴퓨터 앞에서 손가락이나 만지작 거리는 삶보다 더 있을지도^^

  • BlogIcon 언감생심™ 2009.07.02 23:19

    아이들의 표정~~~
    너무 즐거워보입니다
    근심걱정이 한개도 없는듯한 ^^
    답글

    • BlogIcon 애쉬™ 2009.07.04 10:59 신고

      네, 이 아이들의 큰 주제는 먹고 살기에 좀 바빠서...나머지 근심들은 큰 문제가 안 될것 같기도 했어요..
      그러니 더 오히려 순수하고 재밌는 삶을 살 수 있을 것 같기도 하구요..

  • BlogIcon 기리 2009.07.03 00:04

    역시 어린아이들의 표정에는
    사람을 행복하게 만들어주는 무엇인가가 있군요~
    답글

  • BlogIcon 미리누리는천국 2009.07.03 01:24

    조금의 의심도 없이 순수하게 다가와 맘을 열어주는...아이들이라 가능한거 같습니다.
    그런데..맨위에 아주 적절한 코멘트였습니다...소녀...응??
    답글

  • 댄리 2009.07.03 08:07

    아이들의 웃는 모습 속에는 항상 '행복'이란 단어가 숨어있네요.. ^^
    애쉬님과 가장 닮고 싶은 거라면...
    놀라울만한 아이들과의 친화력이라는 거죠.. @_@
    훗날 멋진 아빠가 될 거 같은 직감이 드는데요? ㅋ
    답글

    • BlogIcon 애쉬™ 2009.07.04 11:09 신고

      그 훗날이 얼른 오길 바랄뿐이죠^^ 아이들은...음음...
      자기에게 호감이 있다는것을 빨리 알아차린데요^^

  • BlogIcon azis 2009.07.03 09:16 신고

    저도 저렇게 순수한 때가 있었지 말입니다..(응? ;; )
    아이들의 때묻지 않은 웃음에 미소가 지어지네요 ^^
    답글

  • BlogIcon skypark 2009.07.03 11:56

    아이들 얼굴을 보고 있으면 마음까지 맑아지는것 같아요.
    인도로 사진여행 꼭 가고 싶었는데...3년째 시간을 내지 못해서 실천을 못하고 있네요.^^
    답글

    • BlogIcon 애쉬™ 2009.07.04 11:10 신고

      인도 정말 좋아요....저는 올해도 좀 사람들 잘 안 다니는 곳 찾아서 가 보려 하는데..휴...동반자를 찾아야 할지..고민중입니다.

  • BlogIcon yureka01 2009.07.03 12:34

    아이들의 해맑은 미소가 너무 좋네요..........

    우리나라는 놀이터에 아이들이 없어요..모두 학원에서 바글바글 ㅠㅠ
    답글

    • BlogIcon 애쉬™ 2009.07.04 11:10 신고

      맞습니다. 우리나라 아이들..문명의 혜택을 받고 살고 있긴하지만, 그넘의 교육이 먼지...너무 구속된 삶을 살고 있다는 생각..많이 해 봅니다.

  • BlogIcon 하늘누리 2009.07.03 13:00

    아이들 모습이 너무 이쁘네요~
    이 아이들의 마음을 열어버린 애쉬님의 친화력도 대단합니다~
    답글

  • BlogIcon 미미씨 2009.07.04 00:02

    소년인줄 알았는데..ㅎㅎ
    헤어스탈이 모두 비슷하군요. 아이들은 표정이 너무 이뻐요. 그래서 어떤 사진을 찍어도 너무 좋다는..
    답글

    • BlogIcon 애쉬™ 2009.07.04 11:11 신고

      네, 소녀 맞아요~ㅋ 그래서 아이들 사진을 많이 찍습니다. 다 사진이 참 이쁘게 행복하게 나오거든요^^

  • BlogIcon nixxa 2009.07.07 09:09

    역쉬 아이들은 어느나라를 불문하고 참 아름답습니다.
    "문명 저편의 아이들"이라는 박하선 작가님의 사진집이 떠오르네요~ ^^
    답글

    • BlogIcon 애쉬™ 2009.07.07 20:41 신고

      시집하고는 안 친해서~^^ 네 말씀대로 세상 어디든 아이들의 모습은 아름답습니다. 우리나라 꼬마들은..글쎄요..너무 약아서~ㅋ

  • kido 2009.07.08 00:17

    저기 제가 절대 댓글같은거 안다는데요 지나가다 우연히 봤는데 사진이 너무 멋지네요 sp-3000이 무슨말인가요?
    1000d가지고있는데 인물용으로85.8렌즈괜찮나요? 사진작가이신가요? 아님 취미로하시는건가요?
    답글

    • BlogIcon 애쉬™ 2009.07.08 00:19 신고

      sp-3000은 필름 스캐너입니다. 아마도 필름사진을 보신것 같네요.. FDI에서 스캔하면 보통 sp-3000이란 기계가 쓰입니다. 85.8 좋은렌즈입니다. 야외인물사진에 좋죠? 1000D와 같은 크롭바디에서는 조금 망원일수도 있겠네요.. 아...작가 아닙니다. 취미입니다^^